오산시,‘혁신교육지방정부협의회 정기총회 및 컨퍼런스’개최
상태바
오산시,‘혁신교육지방정부협의회 정기총회 및 컨퍼런스’개최
  • 최승세 기자
  • 승인 2019.03.20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혁신교육지방정부협의회 참석을 위해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교육도시 오산시를 방문했다.

2019032001010007977.jpg
 전국 혁신교육지방정부협의회 48개 지자체 회원사들은 19일 오산시청에서 정기총회 및 콘퍼런스를 개최하고 올해 사업계획과 향후 혁신교육 발전 방향, 지방정부와 교육당국과의 교육 분야 협력 방안 등 혁신교육의 앞날에 대해 논의했다.

 유은혜 부총리를 비롯해 기초지방자치단체장, 오산시의회, 화성오산교육지원청 교육장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혁신교육지방정부협의회는 지방교육정책과 관련해 중앙과 지방정부, 일반자치와 교육자치의 협력 강화를 위해 2018년 3월 출범해 현재 전국 48개 지방정부가 함께 활동하고 있다.

 정기총회에서는 2019년 사업계획 승인 등에 대한 회의가 진행됐고, 이후에는 유은혜 부총리와 회원도시 지방자치단체장과의 정책간담회가 열렸다.

 ‘사람이 도시를 만들고 교육이 도시를 바꾸다’란 주제로 열린 콘퍼런스는 오산교육재단 조기봉 상임이사가 사회를 맡아 이동진 서울 도봉구청장의 ‘혁신교육지방정부협의회 발전 방향’을 시작으로 박승원 광명시장,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 최대호 안양시장, 곽상욱 오산시장 순으로 단체장들의 사례발표가 이어졌다.

 행사에서는 오산 혁신교육을 보여 주는 박람회도 열려 시민참여학교, 미리내일학교, 얼리버드 등 오산 혁신교육의 현황과 함께 평생교육, 미래교육, 아동친화·돌봄 등 ‘온 마을이 학교인 교육도시 오산’을 소개하는 소통과 공감의 장이 마련됐다.

 곽상욱 시장은 "오산시는 대한민국 혁신교육의 선두 주자로서 시청과 교육당국, 학부모, 학생, 지역주민이 일체가 돼 한 아이도 놓치지 않아야 한다는 철학과 기치로 혁신교육도시를 건설해 왔다"며 2011년도부터 경기도교육청과 함께 진행해 온 혁신교육지구 사업에 대한 설명과 평생교육, 미래교육, 글로벌 교육 등 오산시의 다양한 교육사업을 소개했다.

  오산=최승세 기자 cs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