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인프라코어 첫 ‘마이스터’ 김주호 부장 등 총 네 명 선정
상태바
두산인프라코어 첫 ‘마이스터’ 김주호 부장 등 총 네 명 선정
  • 최유탁 기자
  • 승인 2019.04.02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현장 최고 기술전문가인 ‘마이스터’ 4명을 선정했다고 1일 밝혔다.

두산인프라코어는 기술직의 체계적 육성과 자부심 고취를 위해 2017년 1월부터 전문 기술자를 대상으로 ‘마이스터’를 선정하는 제도를 도입해 내부 심사를 거쳐 이번 인사에서 처음으로 4명을 선정했다.

이 회사의 첫 마이스터는 김주호 기술부장(측정·시험)·이종열 기술부장(용접)·오태관 기술부장(엔진 조립)·장세영 기술부장(엔진 조립 및 설비 보전) 등이다. 이들은 해당 분야에서 30년이 넘는 경력과 업계 최고 수준의 기술력을 갖췄다.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