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취약계층에 황사마스크 12만 8000 매 지급
상태바
안양시, 취약계층에 황사마스크 12만 8000 매 지급
  • 이정탁 기자
  • 승인 2019.0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는 어린이와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황사마스크 12만 8천 매를 지급한다고 7일 밝혔다.

2019040601010002566.jpg
지급되는 황사마스크는 식품의약품안전처가 허가한 제품으로, 황사와 미세먼지 등 입자성 유해물질 차단효과가 높아 호흡기 보호 성능이 뛰어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시는 지난 3일 관내 461개소 어린이집과 아동보호시설에 등록된 만 7세 이하 어린이를 대상으로 6만2천 매를 우편을 통해 1차로 지급했다.

1인당 4매의 마스크가 전달됐다.

나머지 6만6천매는 기초수급을 받는 65세 이상 노인과 아동보호시설의 취약계층 어린이를 대상으로 추가로 나눠줄 방침이다.

한편 시는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전기 및 천연가스 차량 구입 지원, 녹색공간 확충, 살수차 사계절 가동, 학교 공기청정기 지원 등의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