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진영, LPGA 메이저 퀸이자 1인자
상태바
고진영, LPGA 메이저 퀸이자 1인자
한국 선수 5번째로 세계 1위 등극
  • 연합
  • 승인 2019.04.10
  • 2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진영(24·사진)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첫 메이저 대회인 ANA 인스퍼레이션 우승에 힘입어 세계랭킹 1위로 올라섰다. 고진영은 9일(한국시간) 발표된 여자골프 세계랭킹에서 포인트 7.20점을 얻어 박성현(26·6.84점)을 제치고 한국 선수 통산 5번째로 세계 1위에 등극했다.

고진영은 ANA 인스퍼레이션 우승 이전 랭킹포인트 5.62점으로 5위였지만 한꺼번에 4계단이 올랐다. 3월 초부터 1위를 달리던 박성현은 한 달 만에 1위 자리를 내주고 2위로 물러섰다.

세계 1위에 올랐던 한국 선수로는 2010년 신지애(31), 2013년 박인비(31), 2017년 유소연(29)과 박성현이 있다. 여자골프 세계랭킹은 2006년부터 집계됐으며, 지금까지 1위에 올랐던 선수는 고진영을 포함해 총 14명이다.

한국 선수로는 박인비가 7위, 유소연이 9위로 ‘톱10’에 자리하고 있다. 11~20위에는 14위 양희영(30), 18위 김세영(26), 19위 김인경(31), 20위 이정은(23)이 포진했다. ANA 인스퍼레이션에서 준우승한 이미향(26)도 54위에서 31위로 도약했다.

/연합뉴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