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도시공, 선부동에 아파트 2개 동·근린생활시설 추진 본격화
상태바
안산도시공, 선부동에 아파트 2개 동·근린생활시설 추진 본격화
  • 박성철 기자
  • 승인 2019.0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도시공사는 선부동 공공임대주택 건설사업이 지난달 28일 경기도로부터 사업계획 최종 승인을 받아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2019041801010007721.jpg
공사는 선부동 공공임대주택 건설 사업계획에 따라 선부동 978번지에 위치한 5천929.9㎡ 규모 대지에 지하 1층, 지상 15층 규모의 아파트 2개 동과 근린생활시설을 건축한다.

공공주택이 건설될 선부동 978번지는 공사가 여성근로자 전용 임대아파트로 운영하던 한마음아파트가 있던 곳이다.

해당 아파트는 2015년 시설물 안전진단에서 D등급을 받아 재건축 대상이 됐으며, 지난 2월 철거를 완료했다.

주택이 완공되면 청년(여성), 대학생, 신혼부부, 고령자, 주거급여수급자 등 총 286가구가 주변 시세보다 저렴한 수준으로 주거안정 혜택을 받게 된다.

공사 관계자는 "한마음아파트는 1986년 준공 이후 30년 이상 여성 근로자 전용 임대아파트로 운영됐다"며 "한마음아파트가 여성 근로자들에게 따뜻한 보금자리였던 것처럼, 이번 선부동 공공임대주택을 통해 안산시 주거복지 향상 노력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안산=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