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미래 무인 이동체 활용한 도심형 치안시스템 구축
상태바
시흥시, 미래 무인 이동체 활용한 도심형 치안시스템 구축
  • 이옥철 기자
  • 승인 2019.04.26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흥시가 미래 무인 이동체(드론·자율자동차·로봇·퍼스널모빌리티)를 활용한 도심형 치안시스템을 구축하고자 스마트시티와 연계한 스마트 폴리스 구현을 위한 협약식을 개최했다.

 25일 시흥경찰서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시와 경찰서, LG유플러스, 재단법인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이 참여했다.

 이들 기관은 스마트폴리스 및 퍼스널모빌리티 구현을 위한 연구 및 기술개발 협력, 인력 양성 및 교육을 위한 협의회 구성, 도시재생사업 등 전략화 및 확대 방안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협약에 따라 시는 드론 및 퍼스널모빌리티 제공, 로봇순찰 운영 지원, 시범구간 이동환경 조성, 배곧 드론·로봇 관제센터 스마트 파출소 설립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시흥경찰서는 배곧 드론 및 퍼스널모빌리티 순찰대 운영, 로봇운영센터 공간을 제공(지구대 등)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LG유플러스는 5G 기반 드론, 스마트 모빌리티, CCTV 서비스 기획 및 지원, 5G 기반 스마트 파출소 관련 사물인터넷 등을 기획 및 지원하고,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은 드론 및 로봇 개발 지원, 충전스테이션 표준화 연구 지원을 도모한다.

 시는 2018년 스마트시티로 선정된 이후 스마트시티사업단(단장 이충목)을 출범하고 미래 스마트 도시환경 조성을 위한 세부 계획과 시범사업을 추진 중에 있으며, 올 상반기를 목표로 시흥 스마트 도시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있다.

 임병택 시장은 "시흥시는 4차 산업혁명 기술을 기반으로 모든 시민이 스마트시티 혜택을 영위하고 교통, 안전, 환경, 문화 등 전반에서 시민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중장기 스마트 도시계획을 구상 중이다"라며 "앞으로 시는 ICT(정보통신기술)를 활용해 도시문제를 해결하고 다가올 미래에 대비하며 스마트 도시로 발전할 계획이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시흥=이옥철 기자 oclee@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