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기업커뮤니티협의회,경제인연합회 설립 위한 발대식
상태바
남양주시 기업커뮤니티협의회,경제인연합회 설립 위한 발대식
  • 조한재 기자
  • 승인 2019.05.01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 기업커뮤니티협의회는 지난 29일 시청 다산홀에서 사단법인 남양주시 경제인연합회 설립을 위한 발대식을 개최했다.

2019050101010000101.jpg
 협의회는 자생적으로 만들어져 지역별로 22개 커뮤니티와 764개 회원사로 발전한 경제인 단체다.

 발대식엔 조광한 시장을 비롯해 이홍균 기업커뮤니티협의회장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이홍균 협의회장은 "공공성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기업하기 좋은 환경에서 일할 수 있도록 지역경제의 주체적 역할을 담당할 뿐만 아니라 더욱 큰 경제 발전과 기업 성장을 위해 기업인들을 주축으로 사단법인을 설립하게 됐다"고 말했다.

 조광한 시장은 "현재 시의 가장 큰 문제는 철도교통 분야로, 철도교통 없이 남양주의 변화와 발전은 없다"며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B노선 사업의 조기 착공과 경춘선∼분당선 직결을 포함해 남양주 3기 신도시 조성의 핵심인 자족 확보를 위해 모든 열정을 쏟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3기 신도시 왕숙1지구에 들어설 자족용지는 판교테크노밸리의 2배 규모인 140만㎡가 있지만, 우리 시 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자족용지를 산업단지 물량으로 확보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강조했다.

남양주=조한재 기자 chj@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