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군시설관리공단, 연천 고랑포구 역사공원 10일 개관
상태바
연천군시설관리공단, 연천 고랑포구 역사공원 10일 개관
  • 정동신 기자
  • 승인 2019.05.08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천군시설관리공단은 연천군으로부터 수탁받은 연천 고랑포구 역사공원을 오는 10일 개관한다고 7일 밝혔다.

2019050801010002159.jpg
 장남면 장남로 270에 위치한 연천 고랑포구 역사공원은 이곳의 역사와 지리적 특성을 생생하게 구현·재현해 냈으며, 가상(VR)·증강현실(AR)을 통해 실감나게 관람할 수 있는 역사 및 안보 전시·체험관과 어린이들의 놀이공간, 다목적공간(식사장소), 세미나실로 구성돼 있다.

 매주 월요일은 정기 휴관일이며 1월 1일, 설·추석 당일은 휴관한다.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로 성인 5천 원, 청소년 4천 원, 어린이 3천 원의 입장료가 있다. 개관 당일 오후 1시부터 12일까지는 무료 입장할 수 있다.

 연천 고랑포구 역사공원 관계자는 "조선시대 말 경기북부 최고의 무역항인 고랑포구를 재현한 역사의 현장을 가족과 함께 방문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연천=정동신 기자 ds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