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교통약자 이동편의 증진 위해 ‘휠체어 탑승설비차량’ 신차로 교체
상태바
의정부시, 교통약자 이동편의 증진 위해 ‘휠체어 탑승설비차량’ 신차로 교체
  • 신기호 기자
  • 승인 2019.05.14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정부시는 13일 교통약자들의 이동편의 증진을 위한 특별교통수단인 ‘휠체어 탑승설비차량’ 중 노후된 5대를 신차로 교체했다.

2019051301010004368.jpg
시는 2009년 최초로 6대의 특별 교통수단을 도입해 지속적인 증차를 통해 현재 22대를 운행하고 있다. 특히 이용 수요 증가에 따라 바우처 택시 23대를 추가로 운영 중이다.

특별교통수단 차량은 특성상 사용 연수 대비 운행거리가 길어 시는 운행 기준을 초과하는 차량의 안전성 확보를 위해 지속적으로 차량을 교체하고 있다.

이번에 교체한 차량은 차체가 낮아 승하차가 쉽고 자동문, 자동보조 발판 등 이용객을 위한 차량 내외 편의시설을 갖춰 이용객 만족가 높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신균 교통기획과장은 "이번 노후 특별교통수단 교체로 교통약자들의 이동편의 증진에 많은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며 "지속적인 안전성 및 편의성 확보 방안을 마련해 교통약자들이 편안히 이용할 수 있는 교통수단으로 정착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의정부=신기호 기자 sk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