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버스정류장 등 6개소 공공와이파이존 추가 구축
상태바
안양시, 버스정류장 등 6개소 공공와이파이존 추가 구축
  • 이정탁 기자
  • 승인 2019.05.14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는 관내 버스정류장을 비롯해 16개소에 공공 와이파이존을 추가 구축해 정보이용 쉼터로 제공한다고 13일 밝혔다.

추가 구축된 버스정류장은 비산사거리, 인덕원역, 안양역, 명학역, 안양아트센터 광장, 시외버스정류장 등 버스승객 이용이 많은 13개소다.

나머지 3개소는 병목안캠핑장, 평촌인라인스케이트장, 명학공원 등 시민들이 즐겨 찾는 여가시설이다.

공공 와이파이존 16개소가 추가 설치됨에 따라 안양의 공공 와이파이존은 253개 지역으로 늘어났다.

무선망이 설치된 곳으로부터 반경 50m까지 이용이 가능하다.

최대호 시장은 "스마트폰 대중화, 4차 산업혁명 및 5G 시대를 맞아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공공 와이파이존을 지속적으로 구축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