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비 추가 지원
상태바
인천시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비 추가 지원
  • 이창호 기자
  • 승인 2019.0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는 재해로 피해를 입은 농가의 소득증대와 경영안정을 위해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비를 추가 지원한다고 14일 밝혔다. 시는 올해 총 사업비 9억6천만 원을 들여 보험 가입비의 80%를 지원한다. 보험 가입을 희망 하는 농가는 가까운 지역농협을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먼저 농업경영체 등록을 마쳐야 한다.

 지원대상자는 보험대상 품목에 해당하는 작물을 재배하는 농업인 및 농업법인이다. 품목 대상은 밭작물(감자, 양파, 콩, 마늘, 옥수수, 고구마, 차, 양배추 등), 과수작물(사과, 배, 단감, 떫은감 등), 원예시설 및 시설작물(수박, 딸기, 토마토, 오이, 참외, 배추, 가지 등), 벼·맥류 등이다. 농가에서 가장 많이 가입하는 벼 재해보험은 다음달 28일 신청이 종료된다. 벼는 자연재해, 조수해, 화재뿐 아니라 특약으로 일부 병충해(흰잎마름병, 줄무늬잎마름병, 벼멸구, 도열병, 깨씨무늬병, 먹노린재, 세균성벼알마름병)를 보장한다. 올해는 사료용 벼도 특약(병충해)을 뺀 주계약(자연재해, 조수해, 화재) 가입이 가능하다.

이창호 기자 ych23@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