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블리 기자회견, 소통창구들 관심 '귀 쫑긋'... "웃으며 얘기했던 날 그리워"
상태바
임블리 기자회견, 소통창구들 관심 '귀 쫑긋'... "웃으며 얘기했던 날 그리워"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19.0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블리 기자회견, 소통창구에서 '귀 쫑긋' 관심... "웃으며 얘기했던 그 날이 그립네요"

임블리 기자회견 열렸다. 소비자들 그리고 대중들은 해당 기자회견에 귀를 쫑긋 세웠다.

A201905200398_1_20190520120308528.jpg
▲ 임블리 기자회견 (인스타그램)

SNS에서도 '임블리 기자회견'을 주목했다. 특히 인스타그램은 '임블리' 브랜드 성장에 큰 몫을 한 매체이기에 다양한 의견들이 올라왔다.

20일 열린 '임블리 기자회견'에서는 임지현 상무의 남편이자 부건에프엔씨 대표 박준성씨가 참석했다.

임블리 기자회견에서는 식품사업 종료 이야기가 나왔다.

이 뿐 아니라 임지현 상무의 최근 게시물과 근황이 눈길을 모은다.

임지현 상무는 "블리님들의 4월은 어떠셨나요? 웃으며 얘기했던 그날이 너무 그립네요"라고 말했다.

또 "끝까지 책임을 다하겠습니다"라면서 문제 사항들에 대해 내부적으로 철저한 검증과 사실확인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