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사랑 떠올릴 시 한 편 들어볼래요
상태바
첫사랑 떠올릴 시 한 편 들어볼래요
양평군, 황순원문학촌서 25일 공연 바이올린·기타 연주 들으며 시 낭송
  • 안유신 기자
  • 승인 2019.05.23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평군은 지역 명소인 황순원문학촌 3층 수숫단강당에서 오는 25일 오후 지역주민과 소통하는 행사로 ‘첫사랑 콘서트’를 개최한다.

첫사랑 콘서트는 2015년 시작돼 올해로 5년째를 맞는다. 올해는 총 3회(25일, 10월 26일, 12월 14일)에 걸쳐 바이올린과 기타 연주 속에 지역주민들의 시 낭송 등이 펼쳐진다. 첫 콘서트인 25일에는 문학평론가 김종회 촌장, 바이올리니스트 김시온, 기타리스트 임장순 등 3인과 지역 예술가 다수가 참여한다.

첫사랑 콘서트는 황순원의 대표작 「소나기」의 주제이자 소나기마을의 아이콘인 첫사랑에 대한 이야기를 문학 강연, 음악 공연 등 더욱 다양한 방식으로 펼쳐 보일 예정이다.

양평=안유신 기자 ay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