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경로당 74곳 낡은 에어컨 83대 교체·보급
상태바
광주시, 경로당 74곳 낡은 에어컨 83대 교체·보급
  • 박청교 기자
  • 승인 2019.0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는 여름철 폭염으로부터 노인들의 건강 유지를 위해 경로당 낡은 에어컨 교체사업을 추진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를 위해 시는 올해 1억2천만 원의 예산을 확보, 에어컨 고장 또는 낡아 교체가 필요한 경로당 74곳에 83대의 에어컨을 보급한다.

시 관계자는 "경로당 에어컨 교체사업으로 어르신들이 건강하고 안락하게 경로당을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경로당이 어르신들의 여가 및 휴식 공간으로써 활기찬 노후생활을 하는데 부족함이 없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미세먼지에 취약한 어르신의 건강보호를 위해 지난해 경로당 164곳에 공기청정기 210대를 보급하는 등 환경개선사업과 안전·위생 점검, 손해배상 책임보험 가입 등 안전하고 쾌적한 경로당 만들기에 힘쓰고 있다.

광주=박청교 기자 pcg@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