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군청소년재단, 한탄강서 ‘삼표와 GREEN 지구’ 체험활동
상태바
연천군청소년재단, 한탄강서 ‘삼표와 GREEN 지구’ 체험활동
  • 정동신 기자
  • 승인 2019.0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천군청소년육성재단은 지난 25일 한탄강 주상절리 아우라지 베개용암 등지에서 삼표그룹의 지원으로 ‘삼표와 GREEN 지구’ 청소년체험활동을 실시했다.

2019052701010010178.jpg
‘삼표와 GREEN 지구’ 청소년체험활동은 청소년수련관 늘다솜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재학생과 가족, 관내 교육적 소외계층 청소년, 자원봉사자와 진행요원 등 80명을 대상으로 진행했다.

이는 청소년들에게 연천지역의 경관과 환경 보호의 중요성을 알리고자 한탄강 일대 주상절리지역을 트레킹 하며, 버려진 각종 병을 재활용해 조명 만들기, 폐타이어를 활용한 화단을 조성하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김용철 업사이클 예술 작가와 청소년들이 함께 ‘버려지는 장난감’을 주재료로 드림로드 조형물을 제작해 한탄강댐 물문화관 야외에 설치하고 이를 통해 지역 주민과 청소년들에게 환경의 중요성을 생각하면서 지역 환경의 자부심을 깨달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김광철 군수는 "한탄강지질공원이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으로 등재되는 것을 염원하고, 매년 진행되는 환경 프로그램 체험을 통해 청소년들의 환경의식 개선에 기여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연천=정동신 기자 ds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