흙에선 그림자도 춤추게 하는 남자… 나달, 프랑스오픈 첫판은 가뿐했다
상태바
흙에선 그림자도 춤추게 하는 남자… 나달, 프랑스오픈 첫판은 가뿐했다
  • 연합
  • 승인 2019.05.29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클레이 코트의 황제’ 라파엘 나달(2위·스페인)이 28일(한국시간) 프랑스 파리의 스타드 롤랑가로스에서 열린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 남자단식 1회전에서 야닉 한프만(180위·독일)을 향해 리턴샷을 날리고 있다. 프랑스오픈 3회 연속 우승이자 대회 통산 12번째 챔피언에 도전하는 나달은 3대 0 완승을 거둬 야닉 마덴(114위·독일)과 2회전을 치른다.  /연합뉴스
▲ ‘클레이 코트의 황제’ 라파엘 나달(2위·스페인)이 28일(한국시간) 프랑스 파리의 스타드 롤랑가로스에서 열린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 남자단식 1회전에서 야닉 한프만(180위·독일)을 향해 리턴샷을 날리고 있다. 프랑스오픈 3회 연속 우승이자 대회 통산 12번째 챔피언에 도전하는 나달은 3대 0 완승을 거둬 야닉 마덴(114위·독일)과 2회전을 치른다. /연합뉴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