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진 소청도 해상서 불법 조업 해경, 3t급 중국 어선 1척 나포
상태바
옹진 소청도 해상서 불법 조업 해경, 3t급 중국 어선 1척 나포
  • 배종진 기자
  • 승인 2019.05.30
  • 1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지방해양경찰청 서해5도특별경비단은 우리 영해를 침범해 불법 조업한 혐의(영해 및 접속수역법 위반)로 3t급 중국 어선 1척을 나포했다고 29일 밝혔다.

나포된 중국 어선은 이날 오전 7시 30분께 인천시 옹진군 소청도 남동방 20㎞ 해상에서 서해 북방한계선(NLL)을 6.5㎞가량 침범해 불법 조업한 혐의다.

이 어선은 검문검색을 위해 접근하는 해경 방탄정을 발견하자 어망줄을 해상에 투하한 후 도주하다 뒤쫓던 방탄정이 투하한 어망줄에 걸려 전복됐다. 해경은 바다에 빠진 중국인 선원 4명을 구조한 뒤 모두 검거했다. 구조 과정에서 해경 대원 2명이 허리와 무릎 등을 다쳤고, 단속용 카메라가 분실됐다.

해경 관계자는 "중국인 선원들을 모두 건강에는 이상이 없는 상태로, 이들을 서해5도특별경비단 전용부두로 압송해 도주 경위 등을 조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배종진 기자 jongj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