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평택공장 임직원 가족 300여명 참석 소통·화합의 시간
상태바
쌍용차 평택공장 임직원 가족 300여명 참석 소통·화합의 시간
  • 김진태 기자
  • 승인 2019.0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용자동차는 임직원 가족들을 회사로 초청해 상호 소통하고 화합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2일 밝혔다.

2019060201010000088.jpg
쌍용자동차 평택공장에서 지난 31일 열린 임직원 가족 초청행사에는 임직원 가족 300여명이 참석해 차체 및 조립라인 투어, 노·사 대표 간담회, 사내마술동아리 공연 및 체험 활동을 포함한 레크리에이션 강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쌍용차는 회사와 임직원 가족 간의 유대감 형성 및 임직원 가족의 화목 도모, 임직원들의 회사 소속감과 자긍심 고취를 위해 임직원은 물론 가족들도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화합의 자리를 마련하고 있으며, 지난 2011년부터 매년 임직원 가족들을 공장으로 초청해 회사에 대한 이해와 신뢰감을 높이고 임직원 가족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있다.

예병태 대표이사는 "취임 후 첫 인사로 임직원 가족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회사와 소통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게 됐다"며 "임직원 가족이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자리를 마련해 회사에 대한 유대감을 느끼고, 소통과 신뢰를 바탕으로 함께 성장해 나가는 회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정일권 노동조합위원장은 "역사기행이나 공장방문 같은 가족 참여행사를 통해 임직원 가족과 회사가 더욱 가까워지고 교류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즐거운 일터를 만들고 워라밸을 실현하기 위해 노사가 함께 소통하고 화합하는 자리를 자주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평택=김진태 기자jtk@kihoilbo.co.kr

홍정기 기자 h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