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호 안양시장, 5·18 망언 규탄 서울 여의도 농성장 찾아
상태바
최대호 안양시장, 5·18 망언 규탄 서울 여의도 농성장 찾아
  • 이정탁 기자
  • 승인 2019.0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대호 안양시장이 10일 5·18 망언 규탄 서울 여의도 농성장을 찾았다.

2019061001010003414.jpg
최 시장은 이날 " 5·18 민주항쟁은 꺼지지 않는 촛불혁명이자 민주화를 열망하는 세계인들에게 희망이 불씨가 됐던 크나큰 사건이었습니다. 결코 그분들의 고귀한 희생을 욕되게 하는 일은 없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5·18 민주화운동은 민주주의와 인권이라는 인간의 보편적 가치를 향한 열망이었고, 그 정신을 이어가야 할 것"이라고 전했다.

농성 중인 유가족과 5·18 관계자들은 최 시장에게 "5·18 정신을 계승 발전시키는데 힘을 모아줄 것"을 당부했다.

이에 "당연히 그렇게 하겠다"고 답한 최 시장은 "5·18 묘역을 참배하고자 곧 광주를 방문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