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새마을회,러시아 사할린으로 ‘지구촌 공동체운동 해외봉사활동’
상태바
안산시새마을회,러시아 사할린으로 ‘지구촌 공동체운동 해외봉사활동’
  • 박성철 기자
  • 승인 2019.06.11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새마을회는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해 일제강점기 강제 징용 피해를 입은 한인이 거주하고 있는 러시아 사할린으로 ‘지구촌 공동체운동 해외봉사활동’에 나섰다고 10일 밝혔다.

2019061101010003444.jpg
 안산시새마을회는 지난 8일부터 11일까지 사할린주 한인협회의 협조를 받아 한인추모공원 조경을 위한 식수행사와 한인 1세부터 4세들을 대상으로 한복 나눔, 웃음치료교실, 전통놀이 체험 등 다양한 한국문화 소개와 체험 기회를 제공하며 모국의 향수를 달랬다.

 정차동 안산시새마을회장은 "이번 해외봉사활동으로 새마을회의 지구촌 공동체운동이 갖는 상징적 의미를 구체화함으로써 새마을지도자로서 자긍심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 믿는다"며 "앞으로도 안산시새마을회는 더불어 살아가는 지구촌 공동체운동에 지속적으로 동참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안산=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