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춘 농협 이천지부장,국지성 우박피해 농가 격려방문
상태바
김영춘 농협 이천지부장,국지성 우박피해 농가 격려방문
  • 신용백 기자
  • 승인 2019.06.12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춘 농협 이천지부장이 국지성 우박으로 피해를 입은 농가 등을 방문해 격려하고 위로했다.

2019061201010004010.jpg
11일 농협 이천시지부에 따르면 지난 9일 장호원읍 진암2리 등에 우박이 떨어져 20여 농가 20㏊의 과수피해가 발생했다.

김 지부장은 10일 오후 우박 피해를 입은 마을을 방문해 피해 현황을 파악하고 농민들을 위로했다.

피해 농가들은 "우박을 맞아 흠집이 나지 않은 과수가 없다. 상품성이 크게 떨어져 수확기가 걱정"이라고 토로했다.

이에 김 지부장은 "우박 피해로 큰 걱정을 안고 있는 과수농가의 피해를 최소화하는 한편, 우박 피해 과수 팔아주기 운동 전개 등을 통해 농가경영 안정을 도모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답했다.

이천=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