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생 학자금 대출이자 지원확대’ 신청자 대폭 늘어
상태바
‘대학생 학자금 대출이자 지원확대’ 신청자 대폭 늘어
  • 박광섭 기자
  • 승인 2019.06.13
  • 2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선7기 이재명 경기지사의 공약인 ‘경기도 대학생 학자금 대출이자 지원 확대 사업’에 젊은 청년들의 이용 신청이 큰 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도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도 대학생 학자금 대출이자 지원사업 접수 결과 2만1천877명이 신청, 지난해 상반기 신청자 8천384명보다 162% 증가했다.

특히 신청자 중에는 대학생 1만3천210명 외에 대학원생 3천219명, 대학 또는 대학원 졸업 후 미취업 청년 5천448명이 신청한 것으로 나타나 취업에 어려움을 겪는 청년들의 이용 신청도 적지 않았다.

도는 지원 대상 확대를 위해 2018년 하반기부터 가구 소득분위 8분위 이하만 지원하던 소득 제한을 폐지했다. 올해부터는 대학원생과 취업을 하지 못하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학·대학원 졸업생까지 포함해 대학 졸업 후 5년, 대학원 졸업 후 2년까지 학자금 대출이자를 지원받을 수 있도록 지원 대상과 기간을 확대했다.

박광섭 기자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