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월드컵경기장, 22일 음악축제
상태바
수원월드컵경기장, 22일 음악축제
  • 심언규 기자
  • 승인 2019.06.17
  • 2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오후 7시 수원월드컵경기장 중앙광장에서 ‘2019 서머 뮤직 스타☆디움’이 개최된다. 경기도수원월드컵경기장관리재단(월드컵재단)이 주최·주관하는 ‘서머 뮤직 스타디움’은 경기장의 장점을 살리고 도시민의 힐링 공간이자 젊은 세대를 위한 감각적인 문화 공간을 마련하고자 기획됐다.

여성 듀오 볼빨간사춘기, 싱어송라이터 정세운과 장재인이 출연해 유니크한 음색과 탄탄한 음악성을 선보일 예정이다. 여기에 경기도립예술단 경기팝스앙상블의 사전공연까지 더해지면서 다채로운 매력의 감성 콘서트가 될 전망이다. 월드컵재단은 음악성을 갖춘 유명 아티스트들이 출연하는 도시민 무료 콘서트를 매년 진행할 예정이다.

심언규 기자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