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와 미2사단, 캠프 호비 수중보 관리 방안 회의 개최
상태바
동두천시와 미2사단, 캠프 호비 수중보 관리 방안 회의 개최
  • 유정훈 기자
  • 승인 2019.06.20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두천시와 미2사단은 지난 18일 시청 재난안전상황실에서 캠프 호비 수중보 관리 방안 회의를 개최하고, 여름철 수해 예방을 위해 공동 대처하기로 했다.

2019062001010007409.jpg
이번 회의는 미2사단 캠프 호비 영내에 설치된 수중보의 효율적 관리를 통해 호우 시 나뭇가지와 쓰레기 등이 수중보 내 스크린에 걸려 하천 흐름에 지장이 생기는 문제점을 해결하고자 실시했다.

특히 지난해 여름 집중호우 때 수중보에 많은 부유물이 쌓였으나 스크린을 사전에 개방하지 않아 광암동 저지대 가옥의 일부 침수 우려 및 주민 긴급 대피까지 준비하는 사태가 발생하기도 했다.

회의에서 시는 재난관계자 간 비상연락망 구축, 호우주의보·경보 등 기상특보 발령 시 스크린을 사전에 개방해 줄 것을 요구하고, 미군부대는 문제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시의 요구사항을 적극 반영키로 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회의가 형식적으로 끝나지 않도록 미군부대와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여름철 하천 범람으로 인한 주민피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자연재난에 공동 대처하는 협의체를 구성·운영하겠다"고 말했다.

 동두천=유정훈 기자 nkyoo@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