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국내 최초 최첨단 보잉 787 항공기 30대 도입
상태바
대한항공, 국내 최초 최첨단 보잉 787 항공기 30대 도입
  • 이승훈 기자
  • 승인 2019.06.20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항공이 국내 항공사 최초로 보잉사 787-10 항공기 20대를 도입하고, 787-9 항공기 10대도 추가로 구입한다고 19일 밝혔다.

대한항공은 기종 현대화 추진을 위해 최첨단 보잉787 항공기 30대 도입을 결정했다. 보잉 787 기종은 현재 대한항공이 보유하고 있는 A330, 보잉777, 보잉747 중 오래된 항공기를 대체한다.

보잉787-10은 787 시리즈 중 가장 큰 모델로 동체 길이는 보잉787-9 대비 5m 가량 늘어난 68m다. 787-9 대비 승객과 화물을 15% 더 수송할 수 있다. 특히 연료 효율성도 더욱 높아졌다.

대한항공은 오는 2021년부터 보잉787-10 순차 도입해 보유 기종 첨단화를 가속화시킨다는 방침이다.

이승훈 기자 hu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