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파주시청 헬프라인’ 개설·운영
상태바
파주시,‘파주시청 헬프라인’ 개설·운영
  • 조병국 기자
  • 승인 2019.06.21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주시는 시 홈페이지에 실시간 공익제보 접수 창구인 ‘파주시청 헬프라인’을 개설·운영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헬프라인은 외부의 독립적 제삼자에게 위탁운영하는 익명의 제보 시스템이다. 이를 통해 시는 공익제보자의 익명성을 철저히 보장할 수 있게 됐다.

 제보 대상은 시 소속 공직자와 관련한 갑질 피해, 인사채용 비리, 금품·향응 수수, 각종 부조리·부패 신고 등이다.

 제보를 원하는 시민은 인터넷이나 스마트폰을 통해 ‘파주시청 헬프라인’(www.kbei.org/helpline/paju)에 접속한 뒤 신고 내용을 작성하면 된다. 접수된 내용은 시 감사관실에서 실시간 확인해 직접 조사·처리한다. 각종 제보는 익명이나 실명으로 모두 가능하나 실명 신고 시에만 조사 결과를 받아 볼 수 있다.

 시는 그동안 신분 노출 우려로 공익제보를 주저하던 주민들이 적극적으로 제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파주=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