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부곡동 하늘공원, 4천578기 봉안시설 확충
상태바
안산시 부곡동 하늘공원, 4천578기 봉안시설 확충
  • 박성철 기자
  • 승인 2019.06.28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는 공설장사시설을 원하는 시민이 늘어남에 따라 부곡동 하늘공원 봉안시설 6단계 공사를 마치고 총 4천578기의 봉안시설을 확충했다고 27일 밝혔다.

2019062801010010693.jpg
 총 사업비 약 20억 원을 들여 지난해 10월 1천974기(개인 1천722기·부부 252기), 올해 6월 2천604기(개인 2천100기·부부 504기)를 증설했으며 이용객 편의를 위한 제례단, 휴게시설 등도 조성했다.

 특히 만실로 인해 신규 사용이 어려웠던 5단계 부부단이 이번 6단계 공사로 추가 확보됨에 따라 시민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안산시 공설장사시설은 부곡동 하늘공원(봉안시설)과 와동 꽃빛공원(잔디·수목형) 등 2곳이다. 사용을 원하는 시민은 사망일 현재 6개월 이상 시에 거주해야 하며, 관내 장례식장에서 팩스로 신청 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안산시민들이 쾌적하고 품격 있는 봉안시설에서 영면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시설 운영·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산=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