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 중기 자금 걱정없이 경영 전념
상태바
안양 중기 자금 걱정없이 경영 전념
시, 하반기 육성자금 619억 지원 기술개발·시설 개선 등 최대 5년
  • 이정탁 기자
  • 승인 2019.07.03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는 올 하반기 중소기업육성자금 619억 원을 지원한다고 2일 밝혔다.

운전·기술개발자금 389억 원, 시설자금 200억 원, 신규 고용 및 지역경제에 기여하는 기업 대상 특별시책자금 30억 원 등이다.

융자기간은 운전·기술개발자금과 특별시책자금은 3년, 시설자금은 5년이다.

이자 차액 보전율은 1~2.5%이며, 우대기업(여성기업, 장애인기업, 사회적 기업, 우수기업, 가족친화경영기업 등)은 0.5% 추가 보전한다.

특히 다른 지역 기업의 관내 이전이나 지역 소재 기업의 규모 확장에 대한 지원도 이뤄진다.

융자 신청은 시와 협약을 맺은 관내 8개 시중은행(국민·기업·농협·신한·우리·KEB하나·씨티·산업은행)에서 하면 된다. 자금 소진 시까지 이용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