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 상영관 천장서 흡임재 떨어져 관람객 6명 다쳐
상태바
분당 상영관 천장서 흡임재 떨어져 관람객 6명 다쳐
  • 이강철 기자
  • 승인 2019.0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 분당 한 상영관 벽면에서 흡임재가 떨어져 영화 상영도중 관람객이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01.jpg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6일 오후 1시 25분께 성남시 분당구 CGV 판교점 IMAX 관에서 영화 상영 중 관람석 맨 뒷자리 벽면의 흡임재가 떨어졌다.

이 사고로 뒷좌석에서 관람 영화를 관람하던 6명이 머리에 타박상 등 상처를 입고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무두 귀가했다.

나머지 관람객들은 곧바로 대피해 더 이상의 피해는 없었다.

벽면에서 떨어진 흡음재는 약 13㎡ 크기로, 2∼3m 높이에서 갑자기 떨어져 이 같은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 당시 영화관에는 280여명의 관람객이 입장해 영화를 관람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현장 안전조치를 하는 한편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성남=이강철 기자 iprok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