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작은영화관 ‘1939 시네마’ 관람료 인하
상태바
가평군, 작은영화관 ‘1939 시네마’ 관람료 인하
  • 엄건섭 기자
  • 승인 2019.0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3월 말 가평뮤직빌리지 내에 처음으로 개관한 작은영화관 ‘1939 시네마’ 가 최신 개봉작과 저렴한 가격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가운데 이달부터 관람료가 6천 원에서 5천 원으로 1천 원 할인한다고 7일 밝혔다.

이로 인해 다양한 계층까지 문화적 혜택을 누릴 수 있는가 하면 영화문화 저변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01.jpg
할인대상은 65세이상 경로자를 비롯해 장애인, 국가유공자, 기초생활수급자, 영유아, 초·중·고 및 19세 이하 청소년, 군 사병, 전·의경, 20인이상 단체, 관내 주소를 둔 경기도우수자원봉사자 등이다.

이들은 일반영화에 한하여 1천 원 할인된 가격에 영화를 관람할 수 있게 된다.

또 매월 마지막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과 매일 첫 번째 상영영화에 대해서도 조조할인으로 각각 1천 원 할인하기로 했다고 군은 설명했다.

가평군 관계자는 "작은영화관은 그동안 개봉관이 없어 영화를 보려면 멀리 나가야했던 군민들에게 경제적, 시간적 여유를 갖게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군민 문화욕구 충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가평군 최초로 멀티플렉스 영화관인 1939 시네마는 최신 개봉작을 상영하는 상영관으로 매일 약 4편 이상의 신작영화가 1관(90석), 2관(48석)에서 관당 5~6회로 편성되어 최종 회차는 저녁 9시까지 상영돼 지역주민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가평=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