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화섭 안산시장, 자살예방 캠페인 ‘괜찮니? 에어키스(Air Kiss) 캠페인’ 참여
상태바
윤화섭 안산시장, 자살예방 캠페인 ‘괜찮니? 에어키스(Air Kiss) 캠페인’ 참여
  • 박성철 기자
  • 승인 2019.07.09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상록수보건소와 안산시자살예방센터는 자살 예방을 위해 전국적으로 진행 중인 ‘괜찮니? 에어키스(Air Kiss) 캠페인’에 윤화섭 안산시장이 첫 주자로 참여한다고 8일 밝혔다.

이 캠페인은 ‘안부를 묻는 한마디로 시작된 나의 작은 관심이 자살 예방의 시작’이라는 취지로 보건복지부와 중앙자살예방센터 주관으로 2016년부터 시작됐다. 안산시자살예방센터는 안산시 특성에 맞춰 ▶괜찮니? 안부 영상 릴레이 ▶찾아가는 괜찮니? 인형 ‘살구’ 활용 ▶서점 및 도서관과 함께 하는 괜찮니? 엽서 보내기 등으로 기획·추진한다.

안부 영상 릴레이는 사소한 안부를 묻는 일상의 질문으로 자살을 예방할 수 있다는 의미를 전달하기 위해 윤화섭 시장을 시작으로 지역사회 리더들이 릴레이 형태로 참여한다. 참여자들이 지인에게 안부를 묻고 다음 주자를 지목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촬영한 영상은 시민 누구나 쉽게 볼 수 있도록 올 연말까지 시·보건소·참여기관 인터넷 홈페이지, SNS, 버스 등을 통해 공개하며 생명 존중·자살 예방 분위기가 지역사회에 정착할 수 있도록 인식 개선에 나선다.

시는 또한 캠페인을 위해 생명을 ‘살’리고 ‘구’한다는 의미를 담은 생명지킴이 캐릭터 ‘살구’를 제작해 활용한다. 자살에 대한 부정적인 이미지를 개선하는 한편, 시민들에게 친근하고 편안하게 자살 예방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한 목적으로 여러 기관에 배치될 예정이다.

이달부터는 시민들이 많이 찾는 서점과 도서관을 활용한 괜찮니 엽서 보내기 캠페인도 진행된다. 주변 지인에게 손글씨로 직접 마음을 표현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시민들은 대동서적, 한양대·안산대·서울예대·신안산대 도서관, 공공도서관 등 모두 10여 곳에 배치된 ‘괜찮니? 안부 전달’ 엽서와 우체통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이종하 안산시자살예방센터장은 "‘괜찮니? 캠페인’을 통해 주변인에게 괜찮니?라는 작은 안부를 자주 전하는 문화가 확산되길 바란다"며 "사소할 수 있지만 이를 통해 자살 예방에 도움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안산=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