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의회, 통복시장 아케이드 공사 현장 찾아 점검
상태바
평택시·의회, 통복시장 아케이드 공사 현장 찾아 점검
  • 홍정기 기자
  • 승인 2019.07.11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는 정장선 시장과 권영화 의장을 비롯한 평택시의원들이 지난 9일 통복시장 아케이드 설치공사 현장을 찾아 진행상황을 살펴보고 상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고 10일 밝혔다.

2019071101010005168.jpg
 통복시장 아케이드 설치공사는 중소벤처기업부의 전통시장 시설현대화 사업 공모에 선정돼 총 사업비 45억5천만 원을 투입해 추진되는 사업으로, 지난 3월 29일 착공식을 했으며 올해 말 준공될 계획이다. 아케이드는 총길이 445.57m, 총면적 1천682.82㎡ 규모로 현재 기둥 부분 철골구조물 완료, 지붕 마감 작업이 정상적으로 진행되면서 40%의 공정률을 보이고 있다.

 정장선 시장은 "낡은 아케이드 교체와 함께 화재 취약구역의 낡은 전선 정비, 소방시설 개선사업을 통해 화재로부터 안전하고 쾌적한 전통시장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권영화 의장은 "공사 구간 상인들의 영업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조기 준공의 필요성이 있지만 속도보다 중요한 것은 안전"이라며 "공사가 잘 마무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평택=홍정기 기자 h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