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새 농작물 영농연찬으로 농업경쟁력 강화
상태바
가평군 새 농작물 영농연찬으로 농업경쟁력 강화
  • 엄건섭 기자
  • 승인 2019.0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군이 농산물 수입개방화에 따른 영농환경의 어려움 속에서도 새로운 농작물에 대한 농업연찬으로 농업경쟁력 강화에 나서고 있다.

가평.jpg
군은 농업역량강화를 위해 후계농업경영인으로 구성된 사)한국농업경영인 군 연합회 회원 50여명으로 대상으로 선진농업연찬교육을 실시했다.

16∼ 17일 1박2일간 충남 예산에서 실시된 선진교육에서는 사과와인 공장을 견학해 융·복합 산업을 활용한 농가소득창출을 모색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또 충남농업기술원 양념채소연구소를 방문, 기후변화에 따른 주요 재배작물 변화와 주산지 이동에 따른 고추, 마늘, 생강 등 고품질 농산물을 생산할 수 있는 새로운 농업기술을 연찬했다.

군은 올해 1억3천여만 원을 들여 농업경영인·여성농업인·친환경농업인 육성지원을 비롯해 농업소식 및 정보제공, 도시민 귀농·귀촌유도, 청년농업인 영농정착지원 등을 통해 농업인들의 삶의 질 향상과 인구유입 및 안정적인 정착을 유도해 나가기로 했다.

군 관계자는 "생명산업이면서 안보산업을 담당하는 농업경영인들이 농업경쟁력 강화와 미래예측 가능한 가평농업을 실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한 전국 우수농업인 정부포상에서 한국농업경영인 군 연합회 김현수 씨가 석탑산업훈장에, 가평읍 두밀축산 김세경 씨가 대통령표창의 영예를 안아 군의 위상을 정립했다.

이들의 수상은 2017년 정부포상 3명과 농업인대상(환경농업·신기술 및 한우 부문) 입상에 이어 2년 연속 역대 최고의 수상기록으로 한국농업을 전국에 알리는 계기가 됐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