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중앙지방변호사회, 어려운 청소년 돕기 ‘사랑나누기 결연식’
상태바
경기중앙지방변호사회, 어려운 청소년 돕기 ‘사랑나누기 결연식’
  • 전승표 기자
  • 승인 2019.0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중앙지방변호사회(이하 경기중앙변회)는 지난 16일 어려운 형편의 청소년들을 돕기 위한 ‘제20회 사랑나누기 결연식’을 가졌다.

2019071701010008552.jpg
‘사랑나누기 결연식’은 매월 일정한 생활비를 지원하는 어려운 청소년들과 결연한 경기중앙변회 소속 변호사들과 해당 청소년들이 한자리에 모여 식사와 담소를 나누는 행사다.

이날 행사에는 이정호 회장과 서옥필 사업이사 등 변호사들과 강학봉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결연 청소년과 보호자 및 인솔자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에서는 결연한 청소년들에게 기념품이 전달됐다.

이들은 오는 30일 수원지역의 영화관을 찾아 함께 ‘라이온킹-단체 영화 관람’을 가질 예정이다.

경기중앙변회는 지난 2000년부터 변호사마다 소년소녀가장들과 자매 결연을 하고 있으며, 이달 현재 46명의 개인회원과 8개 법인회원이 총 61명의 청소년들에게 매월 일정한 생활비 지원 및 고민과 어려움을 함께 풀어가며 총 14억6천800여만 원을 지원하고 있다.

 전승표 기자 sp4356@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