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개 시·군과 추진… 道 지역화폐 ‘품앗이 홍보’ 눈길
상태바
31개 시·군과 추진… 道 지역화폐 ‘품앗이 홍보’ 눈길
  • 박광섭 기자
  • 승인 2019.07.23
  • 2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가 도내 31개 시·군과 소통하고 상생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경기지역화폐 ‘품앗이 홍보’가 각광을 받고 있다.

22일 도에 따르면 품앗이 홍보는 ‘31개 시·군이 경기도’라는 정책 마인드를 바탕으로 각 시·군의 지역화폐 관련 보도자료와 방송 콘텐츠를 도 대변인실이 직접 제작·배포하는 ‘원스톱 협업적 홍보서비스’이다.

우선 도 언론협력담당관실에서 시·군 홍보담당자와 협업 여부를 타진한 뒤 도 보도기획담당관실에서 시·군이 추진하고 있는 홍보 전략이나 지역화폐 특성을 최대한 살린 보도 콘텐츠를 만들어 제공한다. 또 도청 방송국인 ‘GTV’에서 시나리오를 각색, 현장에서 홍보영상을 촬영한 뒤 편집 과정을 거쳐 언론에 홍보하거나 유튜브에 ‘경기지역화폐 31(써리원)’으로 등록한다.

현재 품앗이 홍보는 지난 3월 3일 의왕시 지역화폐 ‘의왕사랑상품권’ 홍보를 시작으로 안산(다온), 시흥(시루), 용인(와이페이), 이천(이천사랑지역화폐), 김포(김포페이) 등 6개 지역을 대상으로 진행되고 있다.

조창범 도 언론협력담당관은 "품앗이 홍보는 지역화폐가 도내 각 시·군에서 원활히 활용될 수 있도록 조기 정착하는 데 큰 힘을 보탰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며 "아울러 각 시·군은 도의 다양한 채널로 지역화폐는 물론 브랜드까지 홍보할 수 있어 골목상권을 살리는 데 일석이조의 효과를 거두고 있다"고 말했다.

박광섭 기자 ksp@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