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실내에서 더위 피할 수 있고 체험도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 운영
상태바
이천시, 실내에서 더위 피할 수 있고 체험도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 운영
  • 신용백 기자
  • 승인 2019.08.01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천시가 한여름 시원한 실내에서 더위를 피할 수 있고 체험도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2019080101010000058.jpg
우선 아이들이 식품위생과 영양을 체험하며 학습할 수 있도록 경기도 어린이식품안전체험관을 마련했다.

식품안전체험관은 호법면에 위치해 있으며, 미취학 아동이 체험하기에 가장 적합한 곳이다. 식품위생에 대한 구연동화 관람, 입속을 탐험해 보는 놀이시설, 대형 칫솔을 이용한 양치질 체험 등의 시설이 준비돼 있다.

그 옆에는 열대식물과 거대 물고기를 만나 볼 수 있는 이천시 환경학습관이 운영되고 있다. 소각장 폐열을 이용해 열대식물을 키우고 수족관에는 피라루크·캣피시 같은 열대어 17종이 있다.

식물은 총 364종이 있는데 야자나무·바오밥나무 같은 열대식물을 직접 관찰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온천공원 인근에 위치한 서희문화센터 건물 1층에는 우리나라 최초로 문을 연 한국동요박물관이 있다. 규모는 작지만 우리나라 동요와 관련된 역사적 자료와 미니어처 악기 등을 통해 동요 역사와 내용을 배울 수 있다. 단체예약 시 전시물 관람과 동요노래방 이용, 흔들이북 만들기 체험을 함께 할 수 있다.

단월초교 인근에 위치한 전래동화인성체험관은 전래동화와 IT기술이 어우러진 특색 있고 창의적인 체험시설로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날마다 다른 동화를 만나게 된다. VR, 별자리 등 다양하고 재미있는 체험을 통해 인성을 배울 수 있다.

이 밖에도 미취학 아동이 놀기 좋은 실내놀이터와 2층에 챌린지 코스 시설을 추가해 장애물 넘기, 슬라이딩, 볼풀을 즐길 수 있는 도드람 테마파크가 있다. 실내놀이터지만 더욱 활동적으로 놀 수 있도록 3층에는 아이들이 좋아할 소꿉놀이 시설, 낚시놀이터, 유아용 트램펄린, 유아존이 설치돼 있다.

아이들용 장난감 공구도 준비해 남·여아 모두 즐길 수 있으며, 주말 오후 2시와 4시에는 쿠키·빼빼로 만들기 같은 체험을 할 수 있다.

건물 안에 바비큐식당과 하나로마트가 함께 있어 장보기와 식사, 놀이를 한꺼번에 즐길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아이들이 방학과 함께 더위를 날려 버릴 수 있는 장소를 많이 마련했다"며 "시민들은 물론 많은 아이들이 더위도 피하고 체험도 즐기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천=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