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재능대 영재교육원, 초교 2~3학년 100명과 여름캠프 열어
상태바
인천재능대 영재교육원, 초교 2~3학년 100명과 여름캠프 열어
  • 최유탁 기자
  • 승인 2019.08.14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재능대학교 영재교육원은 13일 대학 본관 이벤트홀에서 ‘2019년 여름영재캠프’를 개최했다.

이번 캠프는 영재교육원에서 교육받고 있는 인천시 소재 초교 2~3학년 영재 100명을 대상으로 인천시교육청과 한국지엠 한마음재단의 후원으로 이뤄졌다. 인천재능대 이기우 총장을 비롯해 인천시교육청 고흥선 장학관, 경인교육대학교 이재호 교수 및 관계자 등이 참석해 학생들을 격려했다.

캠프에서는 아동의 창의적 사고력과 논리적 사고력, 팀별 문제해결력을 기르는 골드버그 장치 프로그램, 스트링 아트 프로그램 등이 마련됐으며 직업체험학습의 일환으로 직접 쿠키를 만들어 보는 시간도 가졌다.

한편, 인천재능대는 인천시교육청, 한국지엠 한마음재단 등과 영재교육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 아동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영재교육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다.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