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배 연기 없는 건강 하남’ 질본 소식지 ‘지역사회 건강과 질병’에 소개
상태바
‘담배 연기 없는 건강 하남’ 질본 소식지 ‘지역사회 건강과 질병’에 소개
  • 이홍재 기자
  • 승인 2019.0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시가 추진해 온 ‘담배 연기 없는 건강도시 하남’이 흡연율을 낮춘 대표적인 사례로 뽑히면서 질병관리본부가 발행하는 소식지 ‘지역사회 건강과 질병’에 소개됐다.

2019081901010006488.jpg
구성수 보건소장이 대표 집필한 기고에 따르면 하남시의 2017년 현재 흡연율은 17.3%로 2011년의 25.8%보다 크게 개선됐다.

이는 전국 평균 21.7%, 경기도 평균 21%보다도 각각 4.4%, 3.7%p 낮은 수치이다. 현재 흡연율은 19세 이상 성인 중 평생 5갑(100개 비) 이상 피웠고 현재도 흡연 중인 사람이 차지하는 비율이다.

시 보건소는 그동안 현재흡연율을 낮추기 위해 ‘지역사회건강통계’ 결과를 가지고 성별, 직업별, 교육 수준별, 소득 수준별 특성을 파악해 맞춤형 금연사업을 적극 추진해왔다.

금연환경 조성을 위하여 금연상담사 2명, 금연단속원 2명과 금연지도원 8명을 위촉·운영했고, 금연아파트 15곳, 공중이용시설 3천852곳, 옥외 공공장소 617곳을 지정했다. 지역사회 금연분위기 조성을 위해 민관 거버너스 강화로 금연 캠페인 및 간접흡연 예방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신도시 개발에 따라 경제활동 인구와 사업장이 증가하고 바쁜 업무로 금연클리닉 방문이 어려운 흡연자를 위해 ‘찾아가는 눈높이 맞춤형 이동금연클리닉’을 지난 2015년 62회에서 2018년 129회로 확대·운영했다.

구성수 보건소장은 "흡연율 감소를 위해 앞으로도 맞춤형 눈높이 금연사업을 추진해 ‘담배 연기 없는 건강하남’을 만들기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금연클리닉 이용을 원하는 시민은 하남시 보건소 금연클리닉(☎ 031- 790-6033, 6925)로 문의하면 된다.

하남=이홍재 기자 hjl@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