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드림스타트 ‘음악이 있어 행복한 우리’ 심리치료 좋은 반응
상태바
하남드림스타트 ‘음악이 있어 행복한 우리’ 심리치료 좋은 반응
  • 이홍재 기자
  • 승인 2019.0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시 드림스타트는 오는 28일까지 총 6회기 동안 드림스타트의 사례관리 아동 14명을 대상으로 ‘음악이 있어 행복한 우리’ 방학특강을 진행하고 있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2019082001010006918.jpg
여름방학 음악심리치료 프로그램은 성장기 아동들이 또래 관계에서의 자기표현력 향상과 자신감, 사회성 발달을 위해 기획됐다.

아동들은 벨 플레이트이나 톤 차임, 젬베 등 평소 접하지 못했던 악기를 함께 즉흥연주하거나 음악심리치료 상담사와 상호작용하며 자신의 마음 속 이야기를 나누기도 하고 직접 멜로디와 가사를 만들어 함께 노래 부르며 평소 눌렸던 감정들을 자유롭게 발산했다.

특강 참여 아동들은 "오기 전에 울적하고 화가 많이 났었는데 선생님과 친구들이 내가 하는 연주를 잘 들어주고 반응해주어서 자신감이 생기고 마구 웃게 됐어요!" "최고에요!" "좋아요!"라고 큰소리로 말했다.

드림스타트 관계자는 "참여 아동들이 자존감 향상은 물론 또래 관계에서의 행동변화와 사회성 발달로 관계의 기술을 자연스레 익히게 될 것이다"고 말하며 "아이들이 잘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맞춤형 서비스를 지속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정향미 여성보육과장은 "아동들이 향후 학교 및 가정과 사회활동에 잘 적응하는 건강한 구성원으로 성장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하남=이홍재 기자 hjl@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