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시공사 첫 ‘노동이사’ 박재욱 과장 임명
상태바
경기도시공사 첫 ‘노동이사’ 박재욱 과장 임명
  • 정진욱 기자
  • 승인 2019.0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082001010007103.jpg
경기도시공사는 첫 ‘노동이사’로 경제진흥본부 소속 박재욱 과장이 임명됐다고 20일 밝혔다.

노동이사제는 노동자 대표가 이사직을 맡아 공공기관 경영에 참여하는 제도로, 지난해 11월 도입된 경기도 공공기관 노동이사제 운영에 관한 조례에 따라 경기도 산하 공사·공단 및 100명 이상의 출자·출연기관은 노동이사 1명을 두어야 한다.

공사는 노동이사 선출을 위해 지난달 공개모집을 실시한 데 이어 이달 노동자 투표와 임원추천위원회 심사를 거쳐 2명의 후보를 경기도에 임명 제청했다.

공사의 첫 노동이사로 선정된 박재욱 과장은 지난 2005년 공사에 입사해 현재 경제진흥본부에 재직 중이며, 앞으로 3년 임기동안 비상임이사를 맡는다.

박재욱 노동이사는 "공사의 첫 노동이사로서 책임감을 가지고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경영진에 전달하겠다"며 "조직구성원과 경영진 간의 소통창구 역할에 충실해 공사가 경기도 발전과 도민의 행복공간 창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항상 도전하고 노력하는 자세로 직무에 임하겠다"고 말했다.

정진욱 기자 panic8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