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탄고, K리그 U-18 챔피언십 준우승
상태바
매탄고, K리그 U-18 챔피언십 준우승
  • 심언규 기자
  • 승인 2019.08.22
  • 2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축구 K리그1 수원 삼성 U-18팀 매탄고등학교가 ‘2019 K리그 U-18 챔피언십’ 첫 우승에 도전했지만 준우승에 머물렀다.

매탄고는 지난 20일 포항 스틸야드에서 열린 대회 결승에서 광주FC U-18팀 금호고와 0-0으로 비긴 뒤 승부차기에서 3-5로 패해 준우승을 차지했다.

준결승에서 지역 라이벌 수원FC U-18팀을 2-1로 꺾은 매탄고는 포항 스틸러스 U-18팀 포항제철고를 2-1로 누른 금호고와 결승에서 만났다.

매탄고는 빠른 스피드를 활용한 공격으로 전반 초반부터 주도권을 잡아 기선 제압에 성공했다. 이후 끊임없이 상대 골문을 두들겼지만 금호고의 단단한 수비에 막혀 전반을 0-0으로 마쳤다.

매탄고는 후반 들어 공세 수위를 더욱 높여 나가며 위협적인 슈팅으로 금호고에 맞섰지만 골문을 여는 데 실패한 채 후반을 끝냈다. 연장에서도 0-0 행진이 이어진 뒤 승패를 가리기 위해 승부차기에 들어갔다. 매탄고는 승부차기에서 5명 중 2명이 실축하면서 키커 전원이 득점한 금호고에 3-5로 패해 우승컵을 내주고 대회를 마쳤다.

심언규 기자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