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정치권 "GTX-B 예타 통과 환영" 한목소리
상태바
인천 정치권 "GTX-B 예타 통과 환영" 한목소리
윤관석·민경욱 "후속조치 속도내자"
  • 박태영 기자
  • 승인 2019.0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지역 여야 의원들은 GTX-B 노선의 예비타당성 조사 통과와 관련해 그간 자신들의 노력을 부각하며 한목소리로 환영했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 국토교통위 간사인 윤관석(인천남동을)의원은 21일 기자회견을 갖고 "예비타당성 통과 후 후속조치 사항을 신속히 진행해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국회 국토교통위원인 자유한국당 민경욱(인천연수을)의원은 보도자료를 통해 "GTX-B노선의 조속 추진에 목숨을 걸겠다는 각오로 제1공약으로 삼고 온 힘을 다해 뛰었다"며 "수도권 교통혁명을 하루빨리 이뤄내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같은 당 정유섭(인천 부평갑)의원도 "GTX-B노선을 끝까지 챙기기 위해 국회 상임위원회도 국토교통위원회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 들어가는 등 직접 발로 뛴 성과라 더욱 감회가 새롭다"고 밝혔다.

박태영 기자 pty@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