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 경영·서비스 어땠나요?
상태바
택시 경영·서비스 어땠나요?
道 3만7551대 대상 평가 실시 우수 법인·조합에 인센티브
  • 민부근 기자
  • 승인 2019.08.22
  • 2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는 더 나은 택시 이용 환경을 만들기 위한 ‘2019년도 택시 경영 및 서비스 평가’를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택시 경영 및 서비스 평가는 도내 택시 간 자율 경쟁을 유도해 서비스 질을 향상시킴으로써 도민들의 택시 이용 만족도를 높이고자 2009년부터 실시한 제도다.

이번 평가는 7~10월 도내 192개 택시법인과 31개 시·군 개인택시조합 총 3만7천551대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택시법인은 ‘경영평가’와 ‘모니터링 평가’, ‘고객만족도 평가’를, 개인택시조합은 ‘모니터링 평가’, ‘고객만족도 평가’를 실시한다.

경영평가는 택시법인을 대상으로 법규 준수와 운수종사자 처우 개선 노력 등을 확인하고, 모니터링 평가는 조사요원이 직접 승객으로 탑승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하차 승객 대상 만족도를 조사하는 고객만족도 평가(표본조사)는 친절도, 차량 상태(청결도 등), 적법·안전운행 여부, 택시요금(부당요금 청구 여부 등) 등을 중점적으로 살핀다.

평가 결과에 따라 상위 30개 법인과 전년 대비 점수 상승도가 큰 3개 노력우수 법인 총 33개 법인에는 시설·장비 개선 사업비 3억 원이 지원된다. 우수 33개 법인(상위 30위 법인·노력우수 3개 법인)과 상위 10개 시·군 개인택시조합에는 운수종사자 복지지원비(건강검진비, 자녀장학금, 가족여행 지원금)로 사용할 수 있는 7억 원의 인센티브가 주어진다.

한편, ‘2018년 택시 경영 및 서비스 평가’에서 상위 점수를 받은 30개 택시법인(1천594대) 및 10개 시·군 조합(7천952대) 소속 택시는 다음 달부터 ‘2018 택시 경영·서비스 우수업체’ 인증스티커 및 ‘2018 택시 서비스 우수조합’ 인증스티커를 각각 차량에 부착하고 운행할 예정이다.

민부근 기자 bgmi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