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경찰서, 적십자사 강사 초빙 「심폐소생술 응급처치 교육」
상태바
가평경찰서, 적십자사 강사 초빙 「심폐소생술 응급처치 교육」
  • 엄건섭 기자
  • 승인 2019.0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경찰서는 22일 가평경찰서 3층 강당에서 대한적십자사 전문강사를 초빙하여 경찰서 직원 및 112타격대원 등을 대상으로 심장마비 등 응급상황 발생 시 신속하고 효과적인 대처를 위한 「심폐소생술 응급처치 교육」을 실시했다.

2019082201010008038.jpg
심장마비가 발생하면 혈액순환이 정지되고 약 4분이 경과되면 뇌 손상이 진행되므로 발생 초기 최초 발견자에 의한 심폐소생술 등 응급 처치가 환자의 생존과 더불어 정상회복을 결정하는 골든타임이기에, 이날 교육은 ▶ 골든타임의 중요성 ▶ 심폐소생술 ▶ 자동제세동기 사용법 등 실습 위주로 진행됐다.

한편 서민 가평경찰서장은 최근 가평지역에서도 현장 출동한 경찰관이 심폐소생술을 통해 지역 주민의 소중한 생명을 구한 사례가 있었는데 이번 교육을 통해 응급상황에서 신속한 조치로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가평=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