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제38회 대한민국미술대전 구상부문 시상식’ 설윤혜 화가 대상 수상
상태바
안산시, ‘제38회 대한민국미술대전 구상부문 시상식’ 설윤혜 화가 대상 수상
  • 박성철 기자
  • 승인 2019.08.23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는 ㈔한국미술협회 주최로 지난 20일 안산문화예술의전당 화랑전시관에서 열린 ‘제38회 대한민국미술대전 구상부문 시상식’에서 설윤혜 화가가 대한민국구상대상을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2019082301010008084.jpg
제38회 대한민국미술대전은 2차 심사를 거쳐 심사위원회에서 합의제로 공정하게 진행돼 총 1천448점의 출품작 중 423명이 입상했다. 영예의 대상은 작품 ‘Being’을 출품한 설윤혜 화가에게 돌아갔다.

설윤혜 화가는 12회의 개인전을 열고 2010년부터 단원미술대전, 현대여성미술대전 등에서 꾸준히 수상 경력을 쌓아 왔다. 현재 한국미술협회 안산지부 회원, 세계평화미술대전 초대작가로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구상부문 수상작은 오는 29일까지 3회로 나뉘어 안산문화예술의전당 화랑전시관에서 전시된다.

안산=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