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상욱 , '수꼴'로 뜨거운 감자 , 부친 내로남불 등 격론 양상으로
상태바
변상욱 , '수꼴'로 뜨거운 감자 , 부친 내로남불 등 격론 양상으로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19.0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변상욱 , '수꼴'로 뜨거운 감자 , 부친 내로남불 등 격론을 

20190825_121405.jpg
▲ 수꼴 등을 언급한 변상욱 앵커 트위터

변상욱 YTN 앵커가 24일 광화문 집회에서 행한 발언으로 논란을 빚고 있다. 변상욱 앵커는 휴일 내내 가장 뜨거운 핫키워드가 되고 있다. 변상국 앵커 발언이 뜨거운 감자가 된 셈이다. 또한 아버지라는 말이 관심어가 됐다. 

일부 네티즌들은 내로남불을 지적하면서 아전인수격 해석이라는 주장을 펴기도 했다. 또 한쪽에 편향된 주장이라는 입장을 피력하기도 했다. 

수꼴은 수구꼴통이라는 의미를 가진 표현이다. 

변 앵커는 "대학생 촛불집회도 마찬가지. 젊은 세대가 분노하면 의견을 경청하고 정책과 청문회에 반영할 일이라고 생각한다. 정치에 휘둘리고싶지않아 하는데도"라고 트윗을 통해 의견을 피력하기도 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