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병2사단 간부,근무 중 폭발물 밟아 중상 긴급 후송
상태바
해병2사단 간부,근무 중 폭발물 밟아 중상 긴급 후송
  • 이정택 기자
  • 승인 2019.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병2사단 간부가 근무 중 발목지뢰로 추정되는 폭발물을 밟아 중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했다.

29일 해병2사단에 따르면 오전 6시 36분께 김포시 하성면 해병대 예하 부대에서 A중위(26)가 경계 시설물 점검 중 미상의 폭발물을 밟아 왼쪽 발바닥 부분을 크게 다쳤다.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군은 헬기를 이용해 A중위를 수도통합병원으로 긴급이송했다.

A중위는 해당 부대 소초장으로 현장에는 병사와 함께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군 관계자는 "대공용의점을 포함,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중"이라고 말했다.

김포=이정택 기자 ljt@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