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전통시장 번영회 등 초청 일회용품 사용 자제 간담회
상태바
안양시, 전통시장 번영회 등 초청 일회용품 사용 자제 간담회
  • 이정탁 기자
  • 승인 2019.0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는 지난 30일 자원회수시설 회의실에서 관내 5개 전통시장 상가번영회와 휴게음식점, 외식업 중앙회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일회용품 사용 자제를 당부하는 간담회를 가졌다.

01.gif
시는 간담회에서 비닐봉투 사용을 줄이는 대신 장바구니를 적극 권장하고 음식 포장 시 다회용 용기 사용을 당부했다.

또 개인 머그컵이나 텀블러 이용을 권장하고 종이컵, 나무젓가락, 비닐 커버와 같은 일회용품이 설자리가 없도록 협조를 요구했다.

시는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 홍보물 제작, 폐현수막을 이용한 장 바구니 제작, 커피숍의 플라스틱 컵 일원화 사용, 광고 전단지 배포 단속 등을 지원하기로 했다.

시는 올 초부터 일회용품 사용 자제를 위한 4대 품목을 선정해 시 산하 부서와 기관을 돌며 지도 점검을 벌였으며, 전통시장과 일반 상가를 대상으로 지도범위를 넓혀가고 있다.

특히 오는 9월 16일에는 전통시장 상인회 등 12개 단체와 일회용품 사용안하기 협약을 맺고 오는 11월, 12월에는 대대적인 캠페인도 펼친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