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소방서, 119시민수상구조대 해단식 가져
상태바
양평소방서, 119시민수상구조대 해단식 가져
  • 안유신 기자
  • 승인 2019.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평소방서는 지난 2일 용문면 소재 광탄천유원지에서 시민수상구조대원 및 소방서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119 시민수상구조대’ 해단식을 가졌다.

양평소방서.jpg
올해 시민수상구조대는 폭염 속에 피서객의 물놀이 안전사고를 방지하고자 124명의 대원으로 발대했다.

이들은 여름철 광탄유원지를 포함해 지역 내 물놀이 장소 7곳에서 안전지도 1만150 회, 응급처치 36건 등 피서객의 안전을 책임져왔다.

이 밖에도 사고예방 활동, 심폐소생술교육 등 왕성한 활동으로 단 한 건의 인명사고 없이 ‘물놀이 안전사고 Zero’를 달성했다.

이날 해단식에서는 여름 휴가철 수난사고 예방활동을 성실히 수행한 시민수상구조대원들의 노고에 대한 격려의 시간을 가졌다. 또 운영상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향후 개선을 위한 간담회를 진행했다.

조경현 서장은 "폭염 속에서도 피서객들의 안전을 위해서 묵묵히 역할을 수행해 준 119시민수상구조대의 노고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양평=안유신 기자 ay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