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복지사각지대 제로화’ 발벗고 나서
상태바
강화군 ‘복지사각지대 제로화’ 발벗고 나서
  • 김혁호 기자
  • 승인 2019.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군이 위기에 처한 복지취약계층 및 사회적 고립가구를 적극 발굴하고 지원하는 ‘복지사각지대 제로화’에 발벗고 나섰다.

군은 우리동네 구석구석 살피기의 일환인 노인돌봄서비스와 홀몸노인 안전 지킴이를 통해 상시 모니터링을 실시하는 한편, 틈새 없이 살피기의 일환으로 가정양육수당 수급가구 중 한부모 가정, 기초생활수급권자 탈락자 가구와 북한이탈주민 등 혹시 우리가 놓친 어려운 이웃이 있는 지 한번 더 살피며 더욱 견고한 복지 레이더망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유천호 군수는 "북한이탈주민 사건처럼 우리가 미처 살피지 못하고 돌보지 못한 고립된 가구가 있을 수 있다"면서 "복지사각지대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어려운 이웃 발굴 및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 관계자는 "우리 주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람을 보거나 의심이 된다면 가까운 읍·면사무소에 알려 달라"고 당부하면서 "복지 사각지대의 발굴은 이웃 주민의 관심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